본문바로가기 글자 크게 글자 원래대로 글자 작게
  • 홈으로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
 
우리학교일정 일정 더보기
이전달 일정    2020.01    다음달 일정
일정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본 게시판은 공개용 게시판으로 정보주체의 동의없이 타인의 개인정보(주민번호, 휴대폰번호, 주소, 이메일 등), 저작권을 포함한 지적재산권 및 기타 권리를 침해하는 내용이 포함된 게시물은 등록할 수 없으므로 게시물 작성시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본 게시판을 통하여 타인의 개인정보를 정보주체의 동의 없이 취득하거나 공개하는 경우, 인권을 침해하는 경우 등은 관련 법에 의해 처리될 수 있습니다.
만일 이와 같은 내용의 게시물로 인해 발생하는 결과에 대한 모든 책임은 게시물 작성자에게 있습니다.

본 게시판에 등록된 사진, 영상자료에 대한 개인정보 관련 삭제를 원하는 경우 파주대원초등학교 교무실 031-948-7021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제245호 자녀사랑 뉴스레터 8호(대화법)
작성자
김영숙
등록일
Dec 24, 2019
조회수
414
URL복사

 

학교에서 자녀의 문제로 연락이 오면

큰 비난으로 느껴져 죄책감과 함께 마음이 무거워지기 쉽습니다.

혹은 선생님과 서로 다른 입장으로 오해가 쌓이기도 하고요.

 

학교에서 연락이 올 때 어떻게 소통하면 좋을지

선생님과의 대화법그리고 자녀와의 대화법을 정리해보겠습니다.

 

? 학교에서 보이는 자녀의 모습이 집에서 보이는 모습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선생님께서 연락할 때는, 중요하거나 반복되는 상황에서 부모님과 의논을 위해 전화를 하게 됩니다.

? 이런 상황에 대해서, 부모에 대한 비난이라고 받아들이지 마시고, 죄책감을 가질 필요도 없습니다.

? 선생님과 의논하여, 자녀의 학교생활 적응을 돕는 것이 가장 중요한 목적입니다.

 

? 중요하고 반복되는 문제가 한 번의 의논으로 해결되지 않습니다. 중요한 논의 사항에 대해서는 지속적인 소통이 필요합니다.

? 가정과 학교의 생활이 연속적인 교육의 과정이 되도록 함께 노력해야 합니다.

? 꾸준히 반복되는 문제에 대해서는 다른 전문가 연결을 포함한 다양한 해결책을 의논할 수 있습니다.

 

? 경미한 사안에도 개인에 따라 극심한 두려움을 느끼기도 합니다.

? 앞뒤가 맞지 않고 어수선하게 말을 하기도 합니다.

? 부모님이 화를 내고, 꾸중하거나 야단부터 치게 되면 자녀는 더욱 상처를 받게 되며 제대로 자기표현을 할 수 없을 뿐만 아니라 예상치 못한 추가적인 문제행동을 하기도 합니다.

? 자녀의 감정을 지지해 주시고 선입견 없이 자녀의 입장을 차분히 경청해 주십시오.

안 좋은 예

• (화난 표정으로) 어떻게 그런 행동을 했어?

• 친구를 때렸다니, 너 혼나야겠다.

• 엄마가 학교에서 사고 치지 말라고 했어,

안 했어?

• 너 때문에 엄마/아빠 얼굴

들고 다닐 수가 없겠다.

• 네가 뭘 잘했다고 그러고 있니?

좋은 예

• 선생님이 그렇게 말씀하셔서 너도 많이 놀랐겠구나. 학교에서 어떤 일이 있었는지 한번 말해 볼래? 괜찮아. 엄마(아빠)가 도와줄게.

• 그래서 어떤 마음이 든 거니?

• 그래. 천천히 말해봐. 마음이 가라앉을 때까지 기다려줄게.

• 네가 솔직하게 이야기해 주니까 너의 입장이 이해가 되는구나.

? 어린 자녀는 때로는 억울한 마음에 다른 사람의 탓으로만 돌리거나 상황을 왜곡해서 보고하기도 합니다.

? 자녀의 말뿐 아니라 학교 선생님이나 다른 친구를 통해 더욱 객관적으로 상황을 파악할 필요가 있습니다.

? ‘감정을 지지해 준다’는 의미가 ‘자녀의 잘못된 행동을 허용하거나 부모가 대신 해결해 주는 것’은 아닙니다.

? 부모는 언제나 자녀 편이며 함께 문제를 해결해나갈 것을 알립니다.

? 자녀가 스스로 행동을 돌아보면서 해결책을 생각하도록 합니다.

“네가 겁이 나고 무서웠겠구나. 괜찮아. 엄마(아빠)는 네 편이고 옆에서 항상 있어 줄게.”

   

“너에게 놀림을 당한 그 친구의 마음은 어떠했을까?”

   

“그럼 그 친구에게 네가 어떻게 하면 될까?”

   

“직접 가서 사과하는 것은 어떨까?”

   

“괜찮아. 누구나 잘못은 할 수 있어. 앞으로 그렇게 하지 않는 것이 더 중요해. 이렇게 네가 스스로 잘못에 대해서 반성하니 너무 대견하구나, 앞으로도 지금처럼 솔직하게 이야기해 주고 용감하게 잘 해결하자.”

   

 

20191224

파주대원초등학교장

본 뉴스레터는 교육부가 대한소아청소년정신의학회에 의뢰하여 제작했습니다.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 공유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목록
새글[0]/전체[256]
번호 제목 등록인 등록일 조회수 첨부
256 제253호자녀사랑 가정통신 9호(지적 장애 의심) 김영숙 Jan 3, 2020 282
255 제252호 2020학년도 봉일천중학교 예비소집 안내 조수원 Dec 31, 2019 420
254 제251호 2020학년도 초등돌봄교실 수요조사 탁형수 Dec 31, 2019 388
253 제250호 6학년 개인정보(진로 관련 사항) 활용 동의 안내장 조수원 Dec 27, 2019 379
252 제249호 2020학년도 방과후학교 방과후 교육 운영 안내 김현명 Dec 27, 2019 414
251 제248호 2019년 제 19회 졸업장 수여식 안내 조수원 Dec 26, 2019 428
250 제247호 2020관찰추천 영재교육대상자 추가선발 안내 이지선 Dec 26, 2019 382
249 제246호 2019년 동계방학 학생승마체험 지원 안내 조수원 Dec 26, 2019 392
248 제245호 자녀사랑 뉴스레터 8호(대화법) 김영숙 Dec 24, 2019 414
247 제244호 2019.학교생활인권규정개정 결과 공고 김영숙 Dec 24, 2019 40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다음 10페이지 이동 마지막페이지 이동
목록
  • 참고하세요

업무담당자: 행정실무사 김현명(홈페이지 업무 담당), 031-948-7021

  •  현재접속자 : 0명
  •  오늘접속자 : 38명
  •  총 : 3,972,428명